산호르곤



산호르곤은 「포켓몬스터실드」에 등장합니다.


영력이 흘러넘치는 몸

다른 생명체에게서 흡수한 에너지가 계속해서 축적된 결과, 영력이 껍질에서 흘러넘쳐서 영혼만 남은 모습이 되었습니다.

몸이 가벼워진 것이 기쁜 것인지 둥실둥실 떠다니는 모습이 자주 목격됩니다.



보름달 뜨는 밤에 반짝이는 빛

보름달이 뜨는 밤에 모여서 가지를 떼어내어 하늘로 쏘아 올리는 습성이 있습니다.

이런 행동을 하는 이유는 흡수한 에너지를 방출하기 위해서라거나, 동료들과 의사소통을 하기 위해서라는 등, 다양한 설이 있지만, 아직 밝혀진 것은 없습니다.

단, 그 광경은 환상적이고 아름답다고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