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르

복슬복슬한 몸

몸을 감싸고 있는 하얀 털은 평생에 걸쳐 자라며, 말끔하게 깎아도 3개월 정도면 원래 모습으로 돌아옵니다.

털은 의류나 카펫 등에 이용되며, 가라르지방의 특산품으로도 인기 있습니다.



평온함을 좋아하는 온화한 성질

우르는 무리 지어 행동하며 주인이나 무리의 우두머리의 행동을 따라 한다고 합니다.

싸우는 것을 싫어하며, 적대적인 대상으로부터 도망칠 때는 굴러서 이동합니다.